공지사항
프로그램 소식
행사소식
언론보도
더 나은 소식
단체소개
English Introduction
 
이용방침
개인정보 처리방침
 
  * Home > 단체소개 > 언론보도
No   작성자 관리자 조회 198 등록일 2019-03-08
제목 [서울신문] 한국인이 선택한 워크캠프 국가는? 1위 아이슬란드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3년 간 한국인 참가자가 가장 많이 선택한 워크캠프 국가는 아이슬란드인 것으로 드러났다.

국제워크캠프기구가 8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전체 한국인 참가자 중 약 22%가 아이슬란드에서 열리는 워크캠프에 참가하고, 뒤이어 독일, 프랑스 순으로 참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베트남이 한국인 워크캠프 참가자의 선택을 가장 많이 받았고, 몽골, 대만이 뒤를 이었다.

1999년부터 해외 워크캠프에 한국인 참가자를 파견하고 있는 국제워크캠프기구의 김용한 실장은 “불과 몇 년 사이에 한국인 대학생, 청년들의 워크캠프 선호 국가에 많은 변화가 나타나 전통적인 인기국가였던 일본의 자리를 아이슬란드가 대신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지리적으로 가까워 쉽게 갈 수 있는 국가보다 멀지만 꼭 한 번 가고 싶은 국가를 선택하는 양상이 더욱 뚜렷해졌다”고 밝혔다.



참가자의 대다수가 대학생이었던 점에도 변화가 나타나 지난 3년 간 참가자 중 약 25%는 직장인인 것으로 드러났다. 직장인의 휴가 패턴이 다양해지면서 단순한 여행을 넘어서서 봉사와 여행, 체험이 결합된 워크캠프를 선택한 경우가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

국제워크캠프기구의 김정현 팀장은 “대학생들은 개별 여행과 워크캠프를 결합하는 경우가 많은 반면, 직장인들은 휴가를 이용해 워크캠프에 참가하는 경우가 많아서 단기 워크캠프에 대한 수요와 요청이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직장인들이 퇴사 후 또는 이직을 앞두고 ‘퇴사여행’으로 워크캠프를 선택하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워크캠프는 서로 다른 문화권의 청년들이 모여 2~3주간 함께 생활하며 봉사활동과 문화교류를 하는 100년 역사의 국제교류 프로그램으로, 매년 전 세계 80개국에서 3만 여 명의 청년들이 참가하고 있다. 국제워크캠프기구는 올해 개최되는 2천 여 개 워크캠프를 오는 12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기사 확인하기(네이버뉴스)

[서울신문 2019. 3. 8]

 
  사단법인 더나은세상 / 이사장 염진수 / 고유번호 : 105-82-19800
파리유네스코본부 국제자원봉사조정기구(CCIVS) 부회장기관

서울시 마포구 연남동 504-29 TEL:02-568-5858 FAX:02-330-2483 / 전화문의: 월-금 09시~18시(토/공휴일 휴무)
Copyright (c) 1999-2012 BetterWorld/IWO All Right Reserved.